옛길 이야기
퍼가기
카카오톡으로 퍼가기페이스북으로 퍼가기
 
봉안역은 조선시대 평해로에 있었던 역입니다. 남양주시 삼패동에 있던 평구역과 양평군 양평읍 오빈리에 있던 오빈역을 이어주던 역이었고, 양평으로 건너가는 길목인 조안면 능내리 봉안마을에 있었지요. 이곳 어르신들의 말씀에 의하면 ...
배경1

댓글l0

조회l63

라인1
 
남양주시 조안면 능내리의 하봉마을에는 봉안교회가 자리하고 있습니다. 담쟁이덩굴로 뒤덮인 교회건물과 그 옆에 세워진 녹슨 종탑이 무언가 사연이 있는 교회임을 직감하게 만듭니다. 봉안교회의 역사는 백년을 훌쩍 넘어가는데, 가나안...
배경1

댓글l0

조회l59

라인1
 
팔당은 1990년대까지 수도권 지역 사람들이 가장 많이 찾는 매운탕의 고장이었습니다. 이 매운탕집들의 매출액이 한때는 와부읍의 경제를 좌지우지할 정도였다고 하니 그 규모를 짐작할 수 있겠지요? 이 중 매운탕집이 가장 즐비했던 곳...
배경1

댓글l0

조회l50

라인1
 
한강변의 마을에서는 고기잡이를 하는 주민들이 많았습니다. 계절에 따라 잡는 고기도 다르고 물의 깊고 얕음에 따라 고기를 잡는 방법도 다양했지요. 또한 개인적으로 하는 낚시도 있었지만, 주민들이 합심하여 대규모로 하는 어로행위도...
배경1

댓글l0

조회l51

라인1
 
예봉산 자락인 남양주시 조안면 상팔당과 맞은편 검단산 자락인 하남시 배알미동 사이는 큰 골짜기를 이루고 있고 그 가운데로 한강이 흐릅니다. 그 상류 쪽은 남한강, 북한강, 경안천이 합류하여 흐르고 있고요. 그러니 이 골짜기는 댐을 ...
배경1

댓글l0

조회l54

라인1
통합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