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길 이야기
퍼가기
카카오톡으로 퍼가기페이스북으로 퍼가기
 
낙귀정지에는 슬픈 전설이 전해집니다. 낙귀정지 지금으로부터 대략 300년 전 쯤 중신 황씨라는 사람이 뛰어난 학문으로 영의정으로 등록되었으나 관직을 떠나 고향에 돌아와서 자기 집 이웃에 정자를 하나 짓고 ‘...
배경1

댓글l0

조회l93

라인1
 
조선시대부터 영평 지역은 빼어난 경치로 인하여 대표적인 휴양지였습니다. 지금은 작은 마을의 이름으로만 남게 된 포천의 옛 명칭 ‘영평’을 기억하는 사람은 많지 않습니다. 하지만 포천의 아름다운 경치 8개를 이르...
배경1

댓글l0

조회l85

라인1
 
‘만세’라는 말을 들으면 가장 먼저 무엇이 떠오릅니까? 한국 사람이라면 아마도 ‘대한독립만세’라고 어렵지 않게 대답할 수 있을 것입니다. 만세교의 이름은 일제 치하 3.1운동 당시 포천 시민들이 이 다리...
배경1

댓글l0

조회l81

라인1
 
포천아트밸리는 포천시 신북면 기지리에 위치한 문화 예술 관광 공간입니다. 아트밸리가 자리한 곳은 폐채석장이었습니다. 1960년대 후반부터 본격적으로 시작된 근대 산업화로 국내 건설 건축 산업에 확장되었습니다. 이 시기에 수...
배경1

댓글l0

조회l84

라인1
 
향교는 조선 시대 국가에서 설립한 지방 교육기관입니다. 지금으로 따지자면 중고등학교의 역할이었죠. 흔히 우리는 향교에 양반들만 다닐 수 있다고 생각하지만, 사실 양민 이상이면 향교에 입학할 수 있었다고 합니다. 생각보다 ...
배경1

댓글l0

조회l88

라인1
통합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