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길 이야기
퍼가기
카카오톡으로 퍼가기페이스북으로 퍼가기
 
한음과 오성의 이야기를 들어보셨지요? 한음은 이덕형 선생의 호이고, 오성은 이항복 선생의 호입니다. 두 분 다 조선 중기의 명신이자 뛰어난 문장가였고, 어릴 적부터 절친하게 지내며 많은 일화들을 남겼다고 하지요. 하지만 둘의 나이 ...
배경1

댓글l0

조회l146

라인1
 
세미원은 용담리 남한강변에 조성된 관광용 정원입니다. 특히 세미원은 연꽃 단지로 유명한데, 다양한 모양의 연못이 있어서 여름이면 연꽃이 가득 피어나 장관을 이룹니다. 이렇듯 세미원에 연꽃을 많이 심은 이유는 아름다운 꽃을 구경하...
배경1

댓글l0

조회l98

라인1
 
두물머리는 북한강과 남한강 두 강물이 합수한다는 의미에서 붙여진 이름입니다. 이를 한자로 표기한 것이 양수리이지요. 두물머리 강변에는 공원이 조성되어 있습니다. 팔당호와 어우러진 경관이 아름다워 드라마와 사진 촬영장소로 자주 ...
배경1

댓글l0

조회l98

라인1
 
양평군 양서면의 두물머리마을 강변에는 팔당호를 관망할 수 있는 공원이 조성되어 있습니다. 이 공원 마당 한 가운데에 두물머리 강변의 상징으로 자리 잡은 커다란 느티나무가 서 있지요. 자세히 보면 세 그루의 느티나무인데, 마치 ...
배경1

댓글l0

조회l95

라인1
 
족자섬은 양평군 양수리 남쪽의 팔당호에 있는 섬입니다. 족자라는 이름은 벽에 거는 족자나 모자의 일종인 족두리에서 유래된 것이겠지만 현재는 팔당호에 잠겨 산의 등성이 부분부터 물위에 둥실 떠있는 처지라 도대체 예전에는 어떤 모...
배경1

댓글l0

조회l122

라인1
통합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