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길 사랑채사랑채는 손님을 접대하며, 묵객들이 모여 담소하거나 취미를 즐기는 공간입니다.
퍼가기
카카오톡으로 퍼가기페이스북으로 퍼가기
라인1
라인2

영남5길 수여선옛길
첨부파일1| 1_(1).jpg
첨부파일2| 1_(2).jpg
첨부파일3| 1_(3).jpg
첨부파일4| 1_(4).jpg
첨부파일5| 1_(5).jpg
첨부파일6| 1_(6).jpg
첨부파일7| 1_(7).jpg
첨부파일8| 1_(8).jpg
첨부파일9| 1_(9).jpg
첨부파일10| 1_(10).jpg
첨부파일11| 1_(11).jpg
첨부파일12| 1_(12).jpg
첨부파일13| 1_(13).jpg
첨부파일14| 1_(14).jpg
첨부파일15| 1_(15).jpg
첨부파일16| 1_(16).jpg
첨부파일17| 1_(17).jpg
첨부파일18| 1_(18).jpg
첨부파일19| 1_(19).jpg
첨부파일20| 1_(20).jpg

용인시청 앞에는 시청*용인대역이 있다. 금학천변을 따라 걷다보면 명지대역 등 높이 솟아 있는 경전절 아래를 지나가게 된다. 천변 오른쪽 천변에는 용인중앙시장이 있다. 천변으로 길게 노점들이 늘어서 있다. 외치는 상인들 속에서 호떡 한 개를 사 먹으니 순대마을 간판도 보인다. 구수한 순대국 한 그릇에 어린시절 장터로 달려간다.

봄을 맞은 봉두산(220.2m)은 코로나19를 잠시 잊게 하나 길게 뻗은 숲길은 지루함을 느낀다. 산을 내려와 금계전원마을과 송학마을로 들어서니 시골 읍내를 연상케 한다. 공사중인 고가고속도로는 발전되어 나가는 우리나라를 보는 기쁨이다. 수여선이 지나던 길이었다하나 철로는 보이지 않았다. 11.6km로 5시간 정도 양지면 남전리 천변까지 걸었다.

 





















0